北 “日, 독도 강탈 책동 강화”

북한 평양방송은 22일 일본이 독도 영유권 주장과 강탈 책동을 강화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방송은 이날 일본 시마네(島根)현 ’다케시마(竹島. 독도의 일본식 이름)의 날’ 제정 1주년을 맞아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을 소개하면서 “이것은 파렴치한 역사왜곡과 영토팽창 책동의 엄중성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이어 “독도는 역사적으로 우리 나라 고유의 신성한 영토”라고 못박은 뒤 “일본 지배층과 반동들이 독도 영유권설을 집요하게 주장하고 있는 것은 일본 국민의 눈길을 딴 데로 돌려 심각한 정치.경제적 위기에서 벗어나기 위해서”라고 지적했다.

방송은 또 “일본 반동 지배층이 독도 지역에 비행기와 함정들을 계속 들이밀면서 독도를 불의에 강점하기 위한 책동을 강화하고 있다”며 “일본의 집요한 영유권 주장과 군사적 강탈책동은 조선반도 정세를 긴장시키고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