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대북제재 통하지 않아”

북한 노동신문은 13일 일본의 대북제재가 효과가 없을 것이라면서 중단을 촉구했다.

이 신문은 이날 ’악랄하고 비열한 반공화국 제재책동’ 제목의 논평에서 “우리 인민은 일본의 끈질긴 제재 속에서도 사회주의 건설을 성과적으로 추진하고 나라의 경제력과 군력을 끊임없이 강화하여 왔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이날 전했다.

노동신문은 “ 일본반동들이 우리 공화국을 적대시하면서 온갖 제재조치를 발동했으나 그것은 우리 인민의 대일 적대감만 분출시켰다”며 “일본의 2중, 3중의 반공화국 범죄행위를 반드시 결산하고야 말 우리 군대와 인민의 의지를 굳세게 했을 뿐”이라고 강조했다.

이 신문은 “일본이 반공화국 제재정책으로 얻은 것은 아무 것도 없다”며 “그것은 오히려 일본의 영상(이미지)을 흐려놓고 그들의 도덕적 저열성과 고약한 심보를 드러내 보여주었고 일본 인민의 이익을 손상시켰다”고 덧붙였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