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납치문제 제기에 `과거청산’ 대응

북한의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8일 일본이 북일 국교정상화 조건으로 납치문제를 계속 내세우면 북일관계가 “악화의 길만을 걷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신문은 ‘정치 사기꾼들의 잔망스러운 흥정 놀음’ 제목의 논평에서 “조일(북일) 국교정상화 실현에 앞서 반드시 해결돼야 할 문제가 바로 과거 청산”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북한의 내각기관지 민주조선도 ‘부질없는 대결 소동으로 차려질 것은 자멸뿐이다’는 제목의 논평에서 일본이 납치문제를 이유로 대북 제재조치를 연장한 것은 “조선반도(한반도) 비핵화 과정을 파탄시키고 조일관계를 극도로 악화시킴으로써 저들의 군사 대국화, 해외 침략에 유리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신문은 “조일관계의 기본은 과거청산”이라며 “성근한(성의있는) 반성과 응당한 배상”을 요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