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국제신뢰 원하면 과거청산 해야”

북한 노동신문은 27일 일본이 국제사회의 신뢰를 얻으려면 과거의 침략 역사를 청산해야 한다며 일제 피해에 대한 “성근한 배상”을 촉구했다.

노동당 기관지인 이 신문은 ’국제적 신뢰를 얻자면 과거 청산부터 해야 한다’는 제목의 논평에서 “과거 청산은 시대의 요구로 보나, 저지른 죄악의 엄중성으로 보나 더는 미룰 수 없는 절박한 역사적 과제”라며 “조선 여성들에 대한 성노예 범죄, 인민 강제연행, 대학살 등의 특대형 인권범죄들은 반드시 계산돼야 한다”고 주장했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노동신문은 “전쟁범죄를 저지른 나라들이 적지 않지만 일본처럼 과거청산 책임에서 발뺌하려고 오그랑수(술수)를 쓰는 나라는 없다”며 “일본은 과거 죄악에 대해 배상 대신 침략역사를 왜곡, 부정하는가 하면 그를 재현하려는 기도를 드러내고 있다”고 말했다.

이 신문은 특히 일본이 ’해외 원조’를 외교 수단으로 이용, 아시아와 아프리카 나라들에 대한 원조확대를 미끼로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자리를 차지하려고 한다면서 “과거 청산은 제쳐놓고 대미 추종이나 돈뿌리기 외교로 유엔의 책임적 자리를 따내려는 것은 범죄의 역사를 재현하려는 행위”라고 비난하고 “국제사회의 신뢰를 받으려면 죄많은 과거부터 청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