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 과거청산은 자신 위한 일”

북한 노동신문은 6일 일본의 과거청산은 자신을 위한 일이라며 조속히 과거청산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이날 ’일본은 전범국으로서의 죄과부터 씻어야 한다’는 제목의 기사에서 “일본 군국주의자들이 지난날의 죄과를 사죄, 반성하지 않고 그것을 역사의 흑막 속에 묻어두려 한다면 죄과는 더 커지고 역사의 심판을 받지 못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문은 “지난날 죄과에 대한 사죄와 보상은 일본이 주변 국가들과의 관계를 개선하고 평화의 길로 나가려 하는가 아니면 과거를 답습하려 하는가를 갈라볼 수 있는 기준이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본 집권계층이 잘못을 깨닫고 옳은 길을 선택하면 앞길이 열릴 것이지만 지금과 같이 계속 나가면 재앙을 몰고 오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신문은 “아시아 인민들은 적국의 오명조차 벗지 못하는 일본이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이 되려고 하는데 대해 조소와 비난을 퍼붓고 있다”면서 “일본이 해야할 급선무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이 아니라 과거청산을 통한 신뢰조성”이라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