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日선제공격, 파멸 초래할 것”

북한 노동신문은 26일 일본의 대북선제공격론을 거론하면서 실제로 단행된다면 파멸을 초래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 신문은 ’엄중한 단계에 이른 재침기도’ 제목의 논평에서 “일본 고위정객 속에서 적기지에 대한 선제공격 망언이 연발되고 있는 것은 내외의 우려를 자아내고 있다”며 “일본의 고위 정객들이 떠드는 적이란 우리 공화국을 염두에 둔 것”이라고 지적했다.

노동신문은 “일본의 집권자들이 선제공격에 대해 공공연히 제창하고 있는 것은 매우 심각한 문제이고 도발적인 반공화국 선전포고와 같은 전쟁폭언”이라며 “일본이 내외의 경고와 요구를 무시하고 선제공격으로 재침을 단행한다면 파멸 밖에 차례질 것이 없다”고 강조했다.

이 신문은 “일본 집권자들이 입을 모아 선제공격론을 합창하는 것은 일본의 재침기도가 실천적 단계에 들어서고 있다는 것을 시사해준다”며 “우리 나라에 대한 일본반동의 선제공격론 제창은 조.일 대결을 격화시키고 동북아시아 정세를 긴장시키는 결과를 초래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