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南 군비증강 전쟁준비” 비난

북한의 대남기구인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는 15일 남한이 최신 군사장비와 무기도입에 열을 올리며 전쟁준비를 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조평통은 이날 대변인 담화를 통해 “최근 남한은 ’대북 억제력 확보’의 간판 아래 대화력전 지휘통제체계 구축과 유도탄사령부 신설을 비롯한 각종 첨단무기개발 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미국으로부터 최신 군사장비와 무기도입에 전례없이 열을 올리며 전쟁도발을 기정 사실화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담화는 이어 “조평통은 남한군부 호전세력의 도발적인 책동을 미국의 새 전쟁 도발책동에 편승해 전쟁의 이 땅에 불구름을 몰아오려는 매우 위험천만한 반민족적 범죄 행위로 낙인하면서 규탄한다”며 “이는 6.15공동선언에 대한 용납 못할 배신이며 평화와 통일을 바라는 겨레의 지향과 염원에 대한 난폭한 도전”이라고 강도 높게 비난했다.

담화는 아울러 “남한이 북침 전쟁준비에 열을 올리고 있는데 대해 수수방관하지 않을 것”이라며 “남한 각계각층 인민들은 미국과 친미사대 매국노들의 북침 책동을 반대하는 반전평화투쟁에 과감히 떨쳐나서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