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南정치권 日역사왜곡 반발”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은 8일 남한의 정치권이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에 크게 반발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이날 “남조선 외교통상부 대변인이 성명에서 일본 역사교과서의 독도 영유권 주장은 과거 식민지 약탈을 정당화하고 우리 민족의 역사를 부인하는 것이라고 비난했다”고 남측 언론을 인용해 소개했다.

외교통상부 대변인은 또 “앞으로 독도문제는 정부가 책임지고 확고하게 대응해나갈 것”이라며 “일본정부가 역사왜곡 행위를 근본적으로 시정해야 할 것이라고 촉구했다”고 중앙통신은 전했다.

이어 “남조선의 열린우리당 대변인도 논평에서 일본이 역사교과서에서 독도 영유권을 주장한 것은 군국주의 망령의 부활이며 그들의 역사교과서 왜곡은 단지 남조선과 일본간의 문제만이 아닌 아시아 평화에 대한 중대한 도전이라고 규탄했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