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全 대학 전자도서관 건립 추진

북한 교육성이 모든 대학에 전자도서관을 건립하는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고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가 21일 밝혔다.

조선신보는 “대학 단계에서 컴퓨터 교육의 비중을 높이기 위해 각 대학에 컴퓨터교육 거점을 꾸려 프로그램 개발, 응용지식을 넓혀나가도록 했다”며 이 같이 전했다.

신문은 또 교육성이 대학마다 멀티미디어 강의실을 만들고 이를 위한 강의진도 구성하도록 지시했다며 “컴퓨터망을 통한 원격 교육을 일반화하기 위한 사업에도 큰 관심을 넣고 있는 교육성은 모든 대학이 김책공업종합대학 전자도서관의 원격 교육을 현지에서 받을 수 있도록 대책을 세워나가고 있다”고 소개했다.

북한 대학에서는 2000년대 들어 전자도서관 건립 붐이 일어 2005년 김책공업종합대학과 올해 김일성종합대학에 인터넷과 데이터베이스(DB)에 바탕한 전자도서관이 차례로 들어섰다.

조선신보는 “최신 과학기술을 받아들이는 데서 외국어 교육이 차지하는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는 교육성에서는 대학에서 전공기초와 전공과목 강의를 외국어로 진행하도록 조치를 취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