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대만독립’ 반대입장 표명

북한의 노동신문은 4일 천수이볜(陳水扁) 대만 총통의 국가통일기구 운용중지 선언과 관련, 대만독립에 반대하며 하나의 중국 원칙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신문은 이날 ‘대만독립을 견결히 반대하는 원칙적 입장’이라는 제목의 기명 논평에서 “우리 인민은 대만독립을 견결히 반대하고 조국의 완전한 통일을 이룩하려는 중국의 노력을 적극 지지하며 그에 대한 굳은 연대를 보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대만독립 분열세력이 국가통일위원회의 운영과 국가통일강령의 실시를 중지하기로 한 것은 양안 관계 발전에 찬물을 끼얹고 이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파괴하려는 범죄적 책동이며 중국 인민의 통일염원과 노력에 대한 엄중한 도전행위”라고 비난했다.

신문은 “대만독립 분열세력의 반통일 책동을 반대하며 중국 인민의 정당한 위업을 지지하는 우리 인민의 입장은 확고부동하다”며 “우리 인민은 앞으로도 조국통일을 위한 중국 인민의 투쟁을 적극 지지 성원할 것”이라고 거듭 확인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