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화물선 단둥 부근서 침몰..38명 행방불명

중국 랴오닝(遼寧)성 단둥(丹東)부근 해역에서 북한 화물선 타막호가 6일 오후 11시께 침몰, 선원 38명이 행방불명됐다고 단둥의 한 소식통이 7일 전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사고 화물선은 대중국 수출용 철광석을 싣고 단둥항에 도착하기 직전 침몰, 40명의 선원 중 2명만 구조됐다.

사고 원인은 즉각 밝혀지고 있지 않으며, 중국 측이 구조에 나섰으나 침몰후 상당 시간이 지나 구조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베이징=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