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중강군-中린장시 1일 관광코스 개통

북한 자강도 중강군과 중국 지린(吉林)성 린장(臨江)시를 잇는 1일 관광코스가 개통됐다.

4일 재중동포 인터넷 매체인 SCK미디어에 따르면 개통식은 지난 1일 제1회 지린 바이산(白山)압록강 관광절 개막식과 함께 열렸으며, 중국 측 관광객들이 여행사의 안내로 조.중대교를 통해 압록강을 건너 북한 중강군을 관광했다.

린장시는 이번 개통을 계기로 압록강 표류, 창바이(長白)조선족민속촌 등의 경관구(관광구역)를 구축했고 창바이현에서 북한 혜산, 삼지연에 이르는 5일 관광코스도 개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