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조평통 “한나라당 재집권 南내부문제 아니다”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는 4일 “한나라당의 재집권 책동은 결코 남조선 내부문제로만 될 수 없고 나라의 평화와 통일, 민족의 사활과 관련된 문제”라며 반한나라당 투쟁을 촉구했다.

조평통은 이날 서기국 보도를 통해 북한 신년공동사설에 대한 한나라당 대변인과 사무총장의 발언 등을 거론, “한나라당의 재집권 책동은 북남관계를 대결국면으로 돌려세우고 조선반도에 전쟁의 참화를 몰아오는 등 민족적 재난을 초래할 수 있는 위험천만한 죄행”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또 “민족의 의사와 지향은 아랑곳 없이 외세의존과 반통일 전쟁 책동에 광분하는 한나라당과 같은 반동보수세력이 집권하게 되면 6.15가 날아나고 북남화해와 협력이 중단되며 우리 민족이 핵전쟁의 참화를 입게 될 것이라는 것은 너무도 명백하다”면서 “우리 민족의 누구도 이 땅에 재앙을 몰아올 한나라당의 재집권 책동을 결코 강건너 불보듯 할수 없다”고 역설했다.

조평통은 “한나라당이 새해 공동사설을 가지고 우리를 또다시 어처구니 없이 걸고든 것은 미국상전의 턱밑에 붙어 대미추종과 민족반역으로 재집권야망을 실현하기 위해 피눈이 되어 날뛰는 저들의 추악한 정체를 감싸고 민심과 여론을 오도해 보려는 어리석은 수작에 불과하다”고 비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