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조평통 “북송장기수 고소장 南정부 조치” 촉구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는 13일 남한 정부에 북송 비전향장기수들의 공동고소장과 관련한 ’적절한 조치’를 촉구했다.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조평통은 이날 서기국 보도를 통해 고소장 전달 사실을 언급하면서 “남조선(남한) 당국이 진정으로 과거사 청산을 하려면 비전향장기수들의 공동고소장과 관련한 적절한 조치가 하루 빨리 이루어지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동고소장은 국가인권위원회와 ’진실.화해를 위한 과거사 정리위원회’를 수신기관으로 6일 판문점을 통해 전달됐으며 과거 군사정권시절 겪었던 탄압에 대한 보상을 요구하는 내용이다.

조평통은 이 고소장에 대해 한나라당을 비롯한 극우보수세력이 험담을 늘어놓고 있다면서 “한나라당은 역사와 민족의 응당한 심판을 받아야 하며 비전향장기수들의 요구대로 처벌을 받고 사죄와 피해보상을 한 다음 지체없이 사라져야 한다”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