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조평통 “南총선 결과, 인민들의 준엄한 심판”

북한 대남기구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이 20대 국회의원 선거 결과를 두고 박근혜 대통령과 새누리당에 대한 단호하고 준엄한 심판이라고 주장했다. 

조평통은 16일 ‘민심의 준엄한 심판을 받은 박근혜 패당에게 남은 것은 종국적 파멸뿐이다’는 제목의 서기국 보도를 통해 이같이 전했다. 

조평통은 20대 총선 결과 새누리당의 참패를 두고 “그야말로 초상난 집”이라면서 “남조선(한국) 인민들은 이번에 박근혜 패당에 대한 쌓이고 쌓인 분노를 폭발시켜 정권의 정수리에 철퇴를 내렸다”고 주장했다.

이어 조평통은 “민심의 준엄한 심판을 받은 박근혜와 ‘새누리당’에는 앞날이 없으며 남은 것은 종국적 파멸뿐”이라며 비난의 수위를 높였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