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인권 다룬 단편애니 ‘제3회 영화제’서 첫 선

영화라는 문화 콘텐츠 통해 북한인권 문제를 알리는 ‘제 3회 북한인권국제영화제(NKFILM, North Korea Human Rights Film Festival)’가 오는 24일 개막한다.


영화제는 24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간에 걸쳐 영화인 워크숍과 개막작 ‘우리가족’을 포함해 총 12편의 영화가 상영된다. 이번 영화제의 가장 큰 특징은 극영화와 다큐멘터리 장르 외에도 ‘엔트리’, ‘해금니’, ‘퍼플맨’ 등의 다양한 애니메이션 작품을 접할 수 있어 관객들의 볼거리가 다양해졌다.


이번 영화제는 국내 뿐 아니라 캐나다(벤쿠버)와 미국(샌프란시스코, 로스엔젤레스)에서도 동시 개최된다.


영화제를 주최하는 (사)북한민주화네트워크는 앞서 영화·영상 전문인력에게 북한인권 관련 영상물을 제작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북한인권 영상 제작지원 공모전’을 실시했다. 이 공모전을 통해 제작된 ‘우리가족’, ‘국경의 강’, ‘엔트리’, ‘낯선 정착’ 등 4편의 영화가 상연된다. 미국, 캐나다, 일본 등에서 제작돼 개봉된 북한인권영화도 초청작으로 함께 상영된다.


영화제 개막행사인 ‘북한인권 영화제작 활성화 방안’ 워크숍엔 영화감독 및 평론가 등 20여 명이 참석해 3회째를 맞는 ‘북한인권영화제’의 발전방안을 모색하고 북한인권 영화제작 활성화를 방안 등에 대해 논의한다. 특히 국민들에게 북한사회 및 인권의 정보를 쉽고 정확히 전달하기 위한 방안도 논의된다.


북민넷은 보도자료를 통해 “북한인권 관련 국내 영상물은 다른 분야에 비해 상대적으로 양이 많지 않고 대중들의 관심을 받기가 어려웠다”면서 “관심이 있어 찾으려 해도 접하기가 쉽지 않았던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영화제를 개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제 3회 북한인권국제영화제 및 워크숍 일정


일시 : 2013년 10월 24일(목) 18:30 ~ 21:30 – 개막식(서대문 NH아트홀)
                   10월 25일(금) 14:30 부터 – 영화인 워크숍 (프레스 센터 국화실(19층))
                   10월 25일(금) ~ 26일(토) – 영화상영(필름 포럼(이대 후문에 위치))








































































– 1025~ 26(필름포럼)


시 간


1


시 간


2


10:30~12:10


가족의 나라


10:30~10:45


국경의 강


13:00~14:30


우리가족


11:00~11:30


COI, 북한을 비추는 희망의 빛


14:50~15:05


해금니


11:50~12:10


DEFACE


15:20~16:30


The Defector


13:00~13:15


엔트리


16:50~19:10


타인의 삶


13:30~13:55


낮선 정착


19:30~19:55


낮선 정착


14:15~14:30


퍼플맨


20:10~20:30


DFFACE


14:50~16:20


우리가족


20:40~21:10


우리이야기 듣고있나요


16:40~18:20


가족의나라


 


 


18:40~19:10


COI, 북한을 비추는 희망의 빛


 


 


19:30~19:45


국경의 강


 


 


20:00~20:15


엔트리


 


 


20:30~20:45


해금니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