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유엔사, 천안함 실무회담 종료

유엔사 군사정전위원회와 북한군 판문점군사대표부가 천안함 피격사건을 논의할 장성급 회담에 앞서 15일 개최한 대령급 실무회담이 종료됐다.


오전 10시에 시작해 1시간30분 동안 진행된 실무회담에는 유엔사 군정위 비서장인 커트 테일러 대령과 북한군 박기용 대좌(대령)가 대표로 참석했다.


유엔사와 북한군은 이날 장성급 회담 개최시기와 절차 등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