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위생방역소, 전염병 예방사업 강화

북한의 중앙위생방역소는 봄철 전염병을 막기 위한 예방 접종과 검병.검진사업을 강화하고 있다고 북한의 조선중앙방송이 17일 전했다.

방역소 관계자들은 이날 중앙방송에 출연해 “모든 위생방역 일꾼들이 봄철에 생길 수 있는 질병을 미리 막기 위한 위생선전 사업을 다양한 형식과 방법으로 참신하게 벌여 근로자들을 질병예방 사업에 힘있게 불러일으키고 있다”고 말했다.

방역소는 “예방접종 일람표에 근거해 접종사업을 신속 정확하게 진행하고 있으며 역학조사와 소독사업을 진행”하는 것은 물론 지역별 진료소 호(戶)담당 의사들과 함께 “검병.검진사업에 힘을 넣어 질병이 생겨나지 않도록 대책”을 세우고 있다고 방송은 전했다.

중앙위생방역소 방역과는 특히 주변국 전염병 상황을 감안해 “전국적인 전염병 감시체계를 세우고 외부로부터 전염병이 들어오지 못하도록 철저한 대책을 세우고 있다”고 방송은 설명하고 방역과는 전염병 발생 가능지역을 ’감시지점’으로 정해 집중 점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