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외무상, 북-중관계 강화 노력 다짐

북한 박의춘 외무상은 24일 북한은 북-중 우호 관계를 진일보 발전시키기위해 중국과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다짐했다고 신화 통신이 평양발로 보도했다.

박 외무상은 이날 류샤오밍(劉曉明) 북한 주재 중국대사가 마련한 신년 초대회에 참석, 올해 북-중 관계가 각 방면에서 양호하게 발전했다고 말하고 중국 당.정이 올해 북한 홍수때 구호물자를 보내주고, 봄과 가을에 농업용 디젤유를 무상 제공해준데 대해 감사를 표시했다.

박 외무상은 이어 중국 인민이 후진타오(胡錦濤) 중국 공산당 총서기 겸 국가주석을 비롯한 새 지도체제의 영도아래 사회주의 조화사회 건설에 큰 성취가 있기를 축원한다고 말했다.

류샤오밍 대사는 북-중은 역내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는데 목표가 일치하고 있다고 말하고 중국은 기존의 북-중 우호관계를 더욱 공고히 하고 발전시킬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날 신년 초대회에는 외무성의 김영일 부상과 최수헌 부상도 참석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