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안경호 내정간섭적 발언 규탄”

한국자유총연맹은 16일 6.15민족통일대축전 북측 민간대표단장인 안경호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서기국장이 ’한나라당이 집권하면 남북교류협력사업이 파탄나고 온 나라가 전쟁의 화염에 휩싸이게 될 것’이라고 발언한 것과 관련, “내정간섭적 발언을 규탄한다”며 사과를 요구했다.

이 단체는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이같이 밝히고 “6.15축전이 반미.친북 분위기를 조성해 국민을 불안하게 하고 있는 상황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며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흔든 이적단체들에 대한 실정법 위반 조사와 처벌을 정부에 촉구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