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신문 “6.15, 10.4선언 떠난 남북관계 없어”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8일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을 떠난 그 어떤 민족적 화해와 협력, 북남관계의 발전과 평화, 번영에 대해서도 생각할 수 없다”며 두 선언을 이행하기 위한 “전 민족적 투쟁”을 촉구했다.

신문은 ‘역사적인 북남선언들의 이행은 시대의 요구’라는 제목의 논설에서 “현 시기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을 간절히 바라는 온 겨레의 사활적 요구와 이해관계를 실현하는 데 그 무엇도 이 북남선언들을 대신할 수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문은 “10.4선언을 성과적으로 이행해 조국통일 위업의 새로운 전기를 열어나가기 위한 조선민족의 투쟁이 엄중한 난관”에 부닥친 것은 이명박 정부 때문이라고 비난하고 “현 시기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에 대한 입장은 애국과 매국을 가르는 시금석”이라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