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신문, “10.4선언 이행에 평화.번영.통일 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2일 ‘10.4선언'(2007 남북정상선언)의 실천을 강조하며 “10.4선언의 이행에 평화도 있고 번영도 있으며 통일도 있다”고 주장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신심과 낙관에 넘쳐 힘찬 투쟁을 벌이자’는 제목의 글을 통해 “6.15공동선언의 기치밑에 10.4선언을 철저히 관철해 나갈 겨레의 의지는 확고 부동하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북한 웹사이트인 우리민족끼리가 전했다.

신문은 10.4선언을 ‘자주통일, 평화번영의 새시대를 알리는 역사적인 선언’이라고 평가하고, “10.4선언이 성과적으로 이행될 때 조국통일 위업은 또 한 걸음 크게 전진할 것이며 조선반도(한반도)에는 평화롭고 번영하는 자주통일의 새 역사가 펼쳐지게 될 것”이라며 “그 성스럽고 보람찬 통일애국 투쟁의 첫 해가 바로 올해”라고 강조했다.

신문은 또 공동사설에서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쳐 자주통일, 평화번영의 새 시대를 열어나가자’고 말한 것을 상기시키고 “우리 겨레의 조국통일운동은 희망찬 새해와 더불어 새로운 역사적 전환기에 들어섰다”면서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칠 때 못해낼 일이 없고 얼마나 놀라운 기적을 창조하는가 하는 것을 다시 한번 세계에 힘있게 과시하자”고 역설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