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신문 “대표자들 평양 집결”…‘6일 개막’ 아닌듯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이 6일 “(당 대표자회에 참가할) 우리의 대표자들이 혁명의 수도 평양으로 들어서고 있다”고 전해 주목된다.


북한의 대남기구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가 운영하는 웹사이트 ‘우리민족끼리’에 따르면 노동신문은 ‘위대한 향도자’라는 제목의 정론에서 “우리 당 역사에 뜻깊은 한 페이지를 아로 새길 사변이 바야흐로 다가왔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북한 매체가 이번 제3차 당 대표자회 본회의 개막에 앞서 진행될 것으로 예상되는 예비 동향을 짧게라도 언급한 것은 처음이다.


노동신문의 이 보도로 유력하게 제기돼온 이번 당 대표자회의 `6일 개막설’은 일단 틀린 것으로 분석된다.


북한 매체들은 지난 4일 주요 도시와 도 단위 당조직 가운데 남아 있던 함경남도, 함경북도, 강원도, 라선시 네곳의 당 대표회가 열렸다고 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