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신문 “美, 한반도 역학관계상 전쟁 못한다”

북한 노동신문은 미국이 한반도의 역학관계로 인해 전쟁을 섣불리 일으키지 못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선군정치는 민족수호의 강력한 보검’ 제목의 논설에서 “지금 미제의 침략의 조준경은 조선반도를 겨누고 있지만 미국은 침략의 칼을 뽑아들고 으르렁거릴 뿐 감히 전쟁의 불을 지르지 못하고 있다”며 “조선반도에서의 역학관계를 따져볼 때 대조선 지배야망을 군사적으로 실현할 수 있는 그 어떤 가능성도 찾을 수가 없기 때문”이라고 강조했다.

신문은 또 “미제의 전쟁광기를 꺾어놓은 평화수호의 신비로운 무기가 바로 우리 공화국의 선군정치”라며 “미제는 그처럼 전쟁을 바라면서도 조선전쟁의 문턱을 감히 넘어서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선군이 마련해준 우리 공화국의 강위력한 전쟁억제력은 조선반도에서 미제의 핵전쟁 도발책동을 단호히 짓부수고 나라의 평화와 민족의 안전을 수호하는데서 결정적 역할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