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신문 “美 신형핵무기에 강력한 억제력으로 대응”

북한 노동신문은 18일 미국의 신형 핵무기 개발이 북침용이라면서 경계심을 가지고 강력한 억제력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신문은 ‘핵광신자들의 무모한 기도’ 제목의 논평에서 “미국은 다른 나라들에는 핵무기를 보유하지 말라고 요구하면서도 저들은 새로운 핵무기를 계속 개발하고 있다”며 “이러한 상황은 다른 나라들로 하여금 강력한 군사적 억제력을 가져야 미국과 맞서 자기들의 생존능력을 강화할 수 있다는 것을 확신하게 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신문은 이어 “미국의 신형 핵무기 개발 책동은 핵무기 우세로 우리 공화국을 불의에 타격하자는 목적으로부터 출발하고 있다”며 “미제의 새로운 핵무기 개발 책동은 우리 인민의 혁명적 경각성을 더욱 높여주고 우리 공화국으로 하여금 그에 대처할 강력한 억제력을 갖추는 데로 떼밀고 있다”고 말했다.

신문은 “미제의 침략적 본성과 야망은 조금도 변하지 않았다”며 “세계평화 애호 인민들은 핵우세로 세계제패 야망을 실현하려는 미제의 범죄적 책동을 저지.파탄시키기 위해 적극 투쟁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