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신문 “日 재침 목적 의도적 영토분쟁”

북한의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31일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을 비난하면서 일본이 주변국과 영토 분쟁을 의도적으로 일으키는 목적은 “그를 구실로 재침을 감행”하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신문은 ‘재침을 노린 위험한 영토강탈 책동’ 제하 논평에서 일본이 자위대를 해외에 파병할 수 있게 된 상황에서 “이제 남은 것은 해외침략, 재침의 구실을 마련하려는 것”이라며 “일본 군국주의자들은 바로 영토 분쟁을 통해 그 구실을 마련하려 하고 있다”고 말했다.

신문은 “일본 당국이 러시아가 쿠릴열도 4개 섬을 강점한 것으로 왜곡 서술한 중학교 교원 ‘참고서’라는 것을 출편하려고 시도하는 한편 중국의 조어도(釣魚島)를 저들의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은 모두 이와 관련된다”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