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신문, 日 대북인권결의 주도 비난

북한 노동신문은 13일 일본이 유엔에서 대북 인권결의안을 주도하고 있는 데 대해 일제의 한반도 강점과 관동 대지진 때 한국인 학살 사건 등을 들어 “인권문제에서 일본은 역사적으로 가해자”라고 반발했다.

이 신문은 ‘특급 인권 범죄자의 푼수없는 송사질’ 제목의 논평에서 “일본은 철면피하게도 저들의 산더미 같은 인권 죄악은 뒷골방에 깊숙이 묻어두고 우리에게 터무니없는 인권 죄명을 들씌우며 왈가왈부하고 있다”고 비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