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스타 등장 광고제작 손쉬워진다

북한의 대외 홍보용 웹사이트 조선인포뱅크가 북한의 스타들이 등장하는 광고제작에 나서 북한의 유명인들이 등장하는 광고제작이 손쉬워질 것으로 보인다.

이 사이트는 31일 “조선인포뱅크의 기술집단은 세계 여러나라 정부, 사회단체, 기업들로부터 각종 광고를 주문받아 제작해 주고 있다”고 밝혔다.

조선인포뱅크는 북한의 유명한 배우와 스포츠 선수들이 출연토록 해 백두산과 금강산, 묘향산 등 명승지를 배경으로 광고를 제작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국제대회나 방송 등을 통해 널리 알려진 북한의 스포츠 스타나 영화배우 등을 활용한 광고제작이 손쉬워질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는 휴대폰 ‘애니콜’의 광고모델로 북한 만수대예술단 소속 무용수 조명애씨를 캐스팅, 인기가수 이효리와 함께 CF에 등장시켜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기도 했다.

또 평안남도 온천군에서 들여온 류황감탕(유황성분의 뻘)으로 머드팩 화장품을 만들어 판매하는 미래코스팜은 조명애씨와 초상권 사용계약을 맺고 조씨의 얼굴이 담긴 포장지를 이용한 머드팩을 국내에서 팔기도 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