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범민련 “강희남 목사 사망 애도”

조국통일범민족연합(범민련) 북측본부는 10일 대변인 담화를 내고 “자주, 민주, 통일을 위하여 혼신을 다 바쳐 투쟁해온 범민련 남측본부 명예의장 강희남 목사의 사망에 깊은 애도의 뜻”을 표한다고 말했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했다.

담화는 남한에서 “북남선언 이행을 위한 통일애국 활동이 이적으로 몰려 가혹하게 탄압당하고” 있다고 주장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