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매체, 한미 실사격훈련 비난

북한의 온라인 매체인 ‘우리민족끼리’는 23일 ‘한미 연합 공중 및 지상 실사격 훈련’에 대해 “우리 민족의 화해 분위기와 평화를 파괴하고 조선반도에 기어코 전쟁의 불구름을 몰아오려는 전쟁도발 행위”라고 비난했다.

이 매체는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파괴하는 무모한 불장난’ 제목의 논평에서 22일 경기도 포천 미군사격장에서 실시된 이 훈련을 “우리(북한)에 대한 선제타격을 노린 북침 전쟁준비 책동의 일환”이라고 주장했다.

매체는 “이러한 무모한 전쟁도발 책동은 그들이 떠드는 미국과 그 무슨 ‘동맹’ 강화란 한마디로 미국과 야합해 조선반도에 전쟁의 불구름을 몰아오려는 ‘전쟁동맹’ 강화라는 것을 실증해 준다”며 “남조선 인민들은···이 땅에서 전쟁을 막고 평화를 수호하기 위한 투쟁을 더욱 힘있게 벌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