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매체 “연평도 포격도발 자위적 타격 대답”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가 운영하는 웹서비스 ‘우리민족끼리’는 20일 우리 군의 연평도 해상사격훈련에 언급, “북방한계선(NLL)을 고수해보려는 교활할 술책”이라고 비난했다.


매체는 기사에서 “연평도의 지리적 특성상 포사격을 하면 어느 방향으로 쏘든 우리의 영해에 떨어지게 되어 있다”며 “이것을 무시하고 미국이 ‘훈련의 정당성’을 강변하는 바탕에는 ‘북방한계선’ 문제가 놓여있다. 미국이 NLL은 재협상의 대상이 아니며 천안호·연평도 사건은 그 누구의 ‘심각한 정전협정위반’이라고 떠든 것도 이와 관련된다”고 지적했다.


이어 “우리군대와 인민은 불법적인 ‘북방한계선’을 견지해 보려는 내외호전광들의 책동을 추호도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우리 군대는 우리의 영해에 대한 포격도발에 단호한 자위적 타격으로 대답할 것이다”고 위협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