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매체 “대결관념으로 주저하지 말아야” 주장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9일 남측에 대해 “대결관념에 사로잡혀 기회를 보지 못하고 주저한다면 북과 남은 언제 가도 화해하고 단합할 수 없을 뿐 아니라 긴장이 더욱 격화”될 수 있다며 “대결관념을 버리지 않고서는 북남관계 개선도, 나라의 평화와 통일도 없다”고 주장했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노동신문은 `대결관념은 낡은 시대의 유물’이라는 제목의 개인필명 논설에서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을 이행하며 조국통일 위업을 이룩하자면 마땅히 낡은 시대의 대결관념부터 제거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문은 이어 “현 시기 낡은 대결관념을 고집할 이유가 없다”며 “북과 남에는 6.15공동선언과 10.4선언의 정신에 따라 우리 민족끼리 화합하고 단결함으로써 북남관계와 조국통일 위업을 전진시킨 귀중한 경험이 있다”고 상기시켰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