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매체 “남조선 당국, 경거망동 말라”

북한 조국평화통일위원회가 운영하는 대남 온라인매체 ‘우리민족끼리’는 26일 북측의 금강산 남한 자산 몰수 조치에 대한 통일부의 ‘강력 대처’ 주장에 대해 “경거망동하지 말라”고 경고하고 나섰다.



매체는 26일 “도적이 매를 드는 격의 파렴치한 망동”이란 제목의 기사에서 “관광중단이 현실로 닥쳐오자 이제는 그 책임을 우리에게 넘겨씌워 보려고 온갖 궤변을 다 늘어 놓는 것이야 말로 뻔뻔스럽기 짝이 없다”면서 “금강산관광 문제가 오늘과 같은 파탄지경에 이르게 된것은 전적으로 ‘통일부’를 비롯한 보수패당의 악랄한 동족대결 정책의 산물로써 남조선 당국은 그 책임에서 절대로 벗어날수 없다”고 강변했다.



그러면서 매체는 “보수패당이 여론을 기만하고 책임을 회피하기 위해 발악 할수록 보다 무서운 차후 조치가 뒤따르게 될 것”이라면서 “괴뢰보수패당은 우리가 취하고 있는 결단성 있는 조치들에 담겨진 경고가 무엇인지를 똑바로 알고 경거망동하지 말아야 한다”고 위협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