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매체 “日, 안보리 상임이국 진출 자격 없어”

북한 노동신문은 3일 일본 정부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 진출 추진에 대해 “자격도 없다”고 비난하고 우선 과거 청산과 국제적 신뢰 회복을 촉구했다.

노동신문은 ‘정치난쟁이의 주제넘은 행실’이라는 제목의 개인필명 논평을 통해 최근 유엔총회 전원회의에서 일본이 자신들의 상임이사국 진출의 ‘합법성’을 강조한 사실을 거론, “일본은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에 대해 입에 올릴 체면도, 자격도 없으며 또 그럴 처지에 있지도 못하다”고 주장했다.

신문은 일제가 저지른 범죄와 일본의 과거사 청산 회피, 역사교과서 왜곡 책동 등을 지적하고 일본이 “그 무슨 ‘합법성’을 운운하는 것은 방자스럽고 주책머리 없는 추태이며 정의와 인류 양심에 대한 우롱, 모독으로 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신문은 “일본은 딴 꿈을 꾸며 주제넘게 유엔의 책임적인 자리를 탐내기 전에 과거청산을 하고 적국의 오명을 벗으며 국제적 신뢰를 얻어야 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