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리용철 당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 사망

북한 노동당에서 군의 조직 및 인사 업무를 맡아온 리용철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이 26일 사망했다. 


노동당 중앙위원회, 중앙군사위원회,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는 이날 공동으로 발표한 ‘리용철 동지의 서거에 대한 부고’에서 “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리용철 동지는 심장마비로 2010년 4월26일 0시20분에 여든 한살을 일기로 서거했다”고 조선중앙방송이 26일 전했다.


리 제1부부장은 1994년 당 조직지도부 제1부부장에 올라 군(軍) 조직·인사 업무를 맡아왔다.


방송은 또 “리용철 동지는 오랜 기간 당 중앙위원회의 책임적인 위치에서 사업하면서 인민 군대를 더욱 강화 발전시키기 위해 지헤와 정열을 다 바쳤다”고 부고 내용을 전했다.


조선중앙통신도 이같은 소식을 전하며 “김정일 동지께서 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위원이고 당 중앙군사위원회 위원이며 최고인민회의 대의원인 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리용철의 서거에 애도의 뜻을 표시해 고인의 영전에 화환을 보냈다”고 밝혔다.


최근 리 제1부부장의 건강이 안좋아진 이후 김경옥 제1부부장이 그의 업무를 대신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