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동창리 발사장 부근 트럭 행렬”…미사일 실험 준비?

북한이 지난달 7일 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했던 곳 부근에서 차량 행렬이 목격됐다고 미국의 북한전문 웹사이트 ‘38노스’는 3일(현지시간) 전했다.

매체는 이날, 지난달 21일 촬영된 상업용 위성사진에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 로켓발사장에서 북쪽으로 이동하는 5대의 트럭 행렬이 포착됐다고 밝혔다.

매체는 이어 “이전에도 서해 발사장 주변에서 트럭 행렬이 목격된 시점은 발사장 시설을 건설하거나 로켓 엔진을 시험할 때였다”면서 북한이 새로운 미사일 엔진 실험을 준비하는 것일 수도 있다고 내다봤다.

매체는 그러나 “발사장 주변의 적외선 위성사진을 분석한 결과 엔진 실험 때 발생하는 연기나 열 때문에 변색된 곳을 발사장 주변에서 찾을 수 없었다”면서 “따라서 북한이 아직 로켓 엔진 실험에 나서지는 않았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매체는 “발사장의 발사대나 주변 공간을 촬영한 위성사진에서 사람의 모습이 포착됐지만, 지난달 발사에 따른 정리 작업 때문에 나온 사람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