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단체 “한나라당 반북대결 극도”

북한의 대남 통일전선기구인 ’반제민족민주전선(반제민전)’은 29일 ’한나라당에 보내는 공개질문장’을 발표, “미국의 반북제재와 전쟁책동에 편승한 한나라당의 반북대결 광란이 극도에 이르고 있다”고 비난했다.

반제민전은 이날 홈페이지 구국전선 사이트를 통해 발표한 공개질문장에서 “한나라당이 떠드는 ’북위협’이란 미국의 북침위협을 가리기 위한 것이 아닌가”라며 “한나라당은 이에 대해 국민 앞에 대답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반제민전은 또 “한나라당이 북의 자위적 전쟁억제력을 걸고 ’안보불안’을 광고하는 것은 국민의 심리를 자극하여 반북 적대의식을 고취하자는 것이 아닌가”라면서 “한나라당이 북과의 대화와 협력의 전면 중단을 운운하는 것은 6.15공동선언을 백지화하고 남북관계를 일대 파국에 몰아넣자는 것이 아닌가”라고 따졌다.

한편 반제민전은 북한이 남한 내부의 자생적인 ’반(反)정부통일전선체’라고 주장하는 단체다. /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