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노동자 “金대장은 김정운 대장 동지”

북한 김정일의 3남인 김정운을 칭송하는 노래인 ‘발걸음’이 북한의 노동자들 사이에서 널리 불려지고 있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이 24일 보도했다.

신문은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북한을 방문했던 일본 후쿠오카(福岡)현 북일우호협회 소속 회원들이 방북기간동안 이 노래를 직접 들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이 단체에 따르면 “황해북도의 농장에서는 회의실에 가사가 걸려있고, 책임자인 한 여성이 이 노래를 불렀다”면서 “평양 교외의 제강소에서는 건물 보수를 하고 있던 노동자 10여명이, 평양의 음식점에서는 점원이 이 노래를 불렀다”고 설명했다.

신문이 밝힌 ‘발걸음’의 가사에는 “우리 김대장의 발걸음, 힘차게 한번 내딛으면 전국의 산하가 반기네”라는 내용이 담겨있었으며 “김대장이 누구냐”라는 질문에 “김정운 대장 동지”라고 답하는 노동자들도 있었다고 신문은 전했다.

한편 ‘김정운 장군의 노래’로 알려진 ‘발걸음’은 지난 5월 6일부터 평양에 있는 몇 개 소학교에서 가르치기 시작한 것으로 알려져 왔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