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노동신문 “겸손한 노동당원 됩시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일꾼들은 마땅히 겸손한 품성의 소유자가 돼야 한다”며 당 간부와 당원들에게 겸손한 마음가짐을 가질 것을 권고했다.

지난달 10일자 이 신문은 ’겸손성은 선군시대 일꾼들이 지녀야할 중요한 품성’이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우리 사회에서는 일꾼들을 위해 인민이 존재하는 것이 아니라 인민들을 위해 일꾼들이 존재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문은 “인민 대중은 나라의 주인이며, 일꾼들은 인민 대중의 복무자.심부름꾼”이라며 “겸손한 품성”을 갖는 것이 “일꾼들의 기본자세”라고 강조했다.

신문은 당 일꾼들에게 “인민들의 사랑과 지지를 받는 것보다 더 큰 영예와 자랑은 없다”며 “강성대국 건설을 위해 자기 단위에서 일자리를 크게 내는 일꾼, 대중의 복무자로서 본분을 다하기 위해 밤잠을 자지 않고 아글타글 애써 일하는 일꾼, 대중 앞에서 무한히 고지식하고 겸손한 일꾼”이 돼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