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노동당-브라질 공산당 협조합의서 체결

북한 노동당과 브라질 공산당이 2일 평양에서 ’협조에 관한 합의서’를 체결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중앙통신에 따르면 북한의 최태복 노동당 중앙위 비서와 브라질 공산당의 주제 헤나투 하벨루 전국위원장이 참석해 합의서에 사인했다.

양측은 또 이날 대표단 회담을 갖고 “두 당 사이 친선협조 관계를 발전시킬 데 대해서와 호상(상호) 관심사”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앞서 브라질 외교부 대표단이 지난 3월 방북해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을 만났으며 김태종 부부장을 단장으로 한 노동당 대표단도 같은 달 브라질을 방문해 하벨루 위원장과 담화했다. 북한과 브라질은 2001년 수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