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김정일, 평북 산업시설 현지지도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평안북도 구성공장기계공장과 안주지구탄광연합기업소를 현지지도했다고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이 28일 전했다.

김 위원장은 구성공작기계공장에서 “생산수단이 발전할수록 노동안전에 특별한 관심을 돌려야 한다”며 산업현장에서 안전을 강조하고 제품의 질향상과 고속화, 정밀화, 현대화에 주력할 것을 지시했다.

안주지구탄광연합기업소에서 김 위원장은 “기업소의 방대한 기술개건 사업을 짧은 기간에 끝내려면 국가적인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며 “내각을 비롯한 성, 중앙기관에서 탄광사업을 적극 떼밀어주고 도와주어야 한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보도했다.

김 위원장의 현지지도에는 김평해 평안북도 당 책임비서, 김기남 당 중앙위 비서, 박남기 당 부장, 장성택 노동당 행정부장 등이 동행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