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김정일 “군부대 중대 역할 강화해야”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은 제493군부대 직속중대를 시찰하고 군대에서 중대의 역할을 높일 것을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인민군대의 기본전투단위인 중대를 강화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며 “중대를 튼튼히 꾸리는데 계속 큰 힘을 넣어야 한다”고 지적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8일 전했다.

그는 종합훈련실에서 진행하는 군인들의 훈련을 지켜본 뒤 만족감을 표시하고 “중대의 전투력을 일층 강화하는데서 나서는 과업들을 제시했다”고 중앙통신은 소개했으나 제시한 과업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다.

김 위원장은 이어 중대의 교양실, 침실, 식당, 일일창고, 야외휴식장, 축사 등을 돌아본 뒤 중대 군인들의 예술소품공연을 관람하고 기념사진을 찍었다.

중앙통신은 앞서 5일과 6일에도 김정일 국방위원장이 인민군 제350군부대 산하 중대에 이어 제776군부대 산하 신입병사훈련 구분대(대대급 이하 부대)를 시찰했다고 보도했으며, 김 위원장의 군부대 방문이 2월14일 제776군부대 산하 대대 방문 보도 이후 50여 일 만에 다시 시작한 셈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