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김정은, 인민군 제1521호기업소 그물공장 시찰

북한 노동신문은 18일 김정은이 그물과 수지관을 생산하는 조선인민군 제1521호 기업소 성천강 그물공장과 수지관직장을 현지지도 했다고 전했다.

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이날 김정은이 “1521호기업소가 수령님(김일성)의 구상으로 창립됐고 장군님(김정일)에 의해 인민경제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면서 “제1521호기업소에 그물공장과 수지관직장까지 꾸려짐으로써 공장이 조국건설에 한몫하는 종합공장의 체모를 갖추었다”며 이같이 전했다.

신문은 이어 “김정은이 성천강 그물공장과 수지관직장을 보면서 생산경영 활동을 구체적으로 요해했다”면서 “현대적인 그물공장과 수지관직장의 생산정상화를 위한 투쟁을 높히 평가했다”고 선전했다.

또한 “과수업, 수산업, 건설부문에 절실히 필요한 그물과 밧줄, 수지관들을 생산하고 있는 이곳이 규모는 크지 않지만 나라의 귀중한 재부”라면서 “원자재보장대책을 철저히 세우고 원료투입으로부터 제품생산과 출하에 이르는 생산공정들의 자동화, 컴퓨터에 의한 통합생산체계를 실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신문은 김정은이 조선인민군 제324대연합부대 예술선전대공연을 관람하고 지도했다면서 “사상교양적 의의가 큰 작품들을 가지고 앞으로도 혁명적이고 전투적인 예술선전활동을 강조했다”고 소개했다. 

예술선전대 공연은 김정은 찬양종목들이 진행됐으며 황병서 총정치국장, 한광상 당중앙위원회 부장, 마원춘 국방위원회 설계국장이 김정은과 동행했다고 보도했다.

소셜공유
Avatar
북한 경제 IT 석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