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김영일 부상 하얼빈 방문

지난 18일부터 중국을 방문하고 있는 김영일 북한 외무성 부상이 하얼빈(哈爾濱)을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21일 중국 현지언론 보도에 따르면 김 부상은 19일 외무성 대표단을 이끌고 하얼빈을 방문해 선리궈(申立國) 헤이룽장(黑龍强)성 부성장을 만나 면담했다.

현지언론은 김 부상의 하얼빈 방문 목적에 대해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고 “양측은 무역, 과학기술, 문화 등 분야의 교류협력 확대방안을 논의했다”고만 전했다.

중국 외교부는 20일 정례브리핑에서 김 부상의 방중 사실을 확인하고 “김 부상이 18일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을 만나 양국 관계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며 “현재는 중국 지방을 시찰하고 있다”고 간략하게 소개한 바 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