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김영남 “중국과 군사협력 강화할 것”

북한의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이 1일 중국 인민해방군 선양(瀋陽)군부 사령관인 장요우샤(張又俠) 중장에게 중국과 군사협력 강화를 위해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 상임위원장은 이날 평양 만수대의사당에서 선양군부 방북단을 만나 이전 혁명세대가 이룩했으며, 대단한 활력을 보여준 북.중 우호관계가 현 지도부에 의해 더욱 굳건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상임위원장은 나아가 “앞으로 북한은 중국과 모든 분야에서 중국과 교류, 협력을 공고히 하는 동시에 군부 간 우호 협력을 강화하려는 노력도 증대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장 중장은 김 상임위원장에게 중국 지도부의 인사를 전한 뒤 중국도 양국 우호관계 강화를 희망한다면서 선양군부는 양국의 군사 교류와 협력을 증진하고자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화답했다.


선양군부 대표단은 지난달 25일 평양에 도착했으며 같은 달 31일 김영춘 북한 국방위 부위원장 겸 인민무력부장을 만났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