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경비정, 이산가족 상봉기간 의도적 NLL 침범”

이산가족 상봉 기간 중인 지난 24일 밤부터 25일 새벽까지 북한군 경비정이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세 차례나 침범한 것으로 확인됐다.


김민석 국방부 대변인은 25일 정례브리핑에서 “어젯밤 10시 56분부터 연평도 서쪽 13마일 해상에서 북한군 경비정 1척이 NLL을 세 차례 침범했다”면서 “우리 군은 즉각적이고 강력한 경고통신 등의 대응조치를 했고 경비정이 오늘 새벽 2시 25분께 NLL을 넘어 북상했다”고 밝혔다.


북한군 경비정은 NLL을 2노티컬마일(3.6km) 정도 침범하여 남하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우리 군은 북한군 경비정의 NLL 침범이 훈련 또는 검열의 일환인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우리 군은 북한 경비정의 남하가 의도적인 것으로 보고 추가적인 NLL 침범을 비롯해 추가 도발 가능성에 대해서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