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美 뉴욕서 양자 실무접촉

북한과 미국은 22일 뉴욕에서 실무자급 회의를 열어 북핵 2단계 합의 관련 사항을 협의한다고 미 국무부가 밝혔다.

숀 매코맥 국무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알렉산더 아비주 국무부 한국.일본 담당 부차관보를 대표로 한 미국측 대표단이 뉴욕에서 북한측 관계자들을 만나 10.3 북핵 합의 관련 양자협의를 벌인다고 말했다.

북미 양측은 하루 일정으로 열리는 이날 실무회의에서 10.3합의에 따른 영변핵시설 불능화와 핵프로그램 전면 신고, 북한에 대한 테러지원국 지정 삭제 및 적성국 교역법 적용 제외 등의 이행에 필요한 세부사항을 조율할 것으로 관측된다.

또 북한에 대한 미국 정부의 대규모 식량지원과 뉴욕필 하모닉의 평양공연 문제를 둘러싼 협의도 벌일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