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美 금융제재 협의 금주에 베이징서”

북한과 미국이 이르면 이번 주 베이징(北京)에서 금융제재 문제를 협의할 것이라고 아사히(朝日)신문이 6자회담 소식통의 말을 인용해 23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인 김계관 외무성 부상과 미국측 수석대표인 크리스토퍼 힐 국무부 동아태차관보가 지난주 베를린 협의에서 이같이 합의했다고 전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힐 차관보와 김 부상은 각각 베이징을 방문, 6자회담 의장국인 중국측 수석대표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에게 이러한 방침을 전했다는 것이다.

일본측 수석대표인 사사에 겐이치로(佐佐江 賢一郞)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도 금명간 중국을 방문, 우다웨이 부부장과 협의할 예정이라고 신문은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