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核이 이란核보다 더 시급”

모하메드 엘바라데이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총장은 12일 “핵무기를 통제하는 입장에서 북한 문제는 이란보다 더 시급하다”고 말했다.

엘바라데이 사무총장은 암 추적을 위한 핵 의료장비 기부를 위해 알바니아를 방문한 자리에서 이같이 말하고 “북한과 이란 문제는 모두 복잡하며 오로지 대화와 외교로만 풀어나갈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에게 북한은 일종의 블랙홀이며 더 급박한 도전”이라며 “활발한 대화를 벌이고 있는 이란과는 달리 북한 문제는 관련들의 문제 해결 노력이 동면 또는 동결된 상태에 있다”고 밝혔다.

엘바라데이는 또 “나는 지역안보, 경제제재, 무역협상, 인도적 지원 등 핵과 관련된 모든 문제에 관한 실질적인 대화에 북한을 참여시키기 위한 방법을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란은 핵 에너지를 평화적인 용도로 사용할 권리가 있는 동시에 국제사회에 이란의 핵 계획이 오로지 평화적 목적을 위한 것이라는 것을 확신시킬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티라나 AP=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