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中 화물선 충돌…중국 화물선 침몰

북한과 중국 화물선이 27일 밤 11시40분(현지시각) 중국 산둥(山東)성 룽청(榮成)시 앞바다에서 충돌해 중국 화물선이 침몰했으나 선원 20명은 모두 구조됐다.

중국 반관영 통신인 중국신문사는 28일 중국 화물선 ‘안성지류(安勝吉六)’호가 룽청시 리다오(俚島) 부근 해역에서 북한 화물선 ‘촌지2’호와 충돌한 뒤 물이 새 침몰했다고 보도했다.

웨이하이(威海)시 해사국은 안성지류호가 충돌 직후 침몰하고 있어 선원 20명이 위험하다는 신고를 받고 2척의 구조선박과 인근 지역을 통과하는 선박들을 현장으로 출동시켜 선원들을 전원 구조했다.

이번에 중국 선박과 충돌한 북한 화물선 촌지2호는 북한 천지해운공사 소속으로 중국 산둥성을 출발해 북한 남포로 가는 길에 사고가 발생했다./연합

소셜공유